개그맨 윤택

문화를 통해 사회공헌 하는 NGO인 홀로하(공동대표 송경애·임민택)는 취업준비생(이하 취준생)을 지원하는 ‘억수리오형제’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개그맨 윤택, 리브하이를 홍보대사로 위촉 한다고 밝혔다.

‘억수리오형제’ 프로젝트는 취준생들의 취업을 지원하기 위한 프로젝트로서, 취업관련 사연을 적어 보내면 심사를 통해 선발해 5가지 분야를 지원한다는 내용이다. 5가지 분야로는 첫째 건강(한의원, 심리상담 등), 두 번째 외모(치과치료, 피부, 메이크업 등), 세 번째 패션(주얼리, 악세서리, 의상 등), 네 번째 면접(스피치, 인터뷰 등), 다섯 번째 자료(사진, 이력서, 영상 등) 이다.

MBN의 인기프로 ‘나는 자연인이다’에 출연 중인 개그맨 윤택은 “취준생을 지원하는 프로젝트에 대한 이야기를 듣자마자 무조건 참여해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 취준생을 지원하는 일은 대한민국의 희망을 만드는 일이라 생각합니다. 취준생분들을 언제나 응원합니다”라고 참여소감을 말했다. 매옆매(매력 있는 애 옆에 또 매력 있는 애) 힐링아이돌 그룹 리브하이는 “저희 노래 하쿠나마타타와 해피송처럼 취준생분들의 소원이 이루어져 모두 다 행복해졌으면 좋겠습니다. 파이팅입니다”라고 마음을 전했다.

리브하이

취준생 프로젝트를 위해 주얼리 전문업체 하비쥬(대표 최진범)가 주최사로 나섰으며, 조찬우스피치 교육연구소, WY치과(대표 유원희), 서초아이누리한의원(대표 황만기), 패션업체, 취업 및 멘토링 전문업체 등 다양한 업체가 후원사를 자처하고 나섰다. 이외에도 재단, 기관, 회사들과 다양한 협력을 논의하고 있다. “취준생들에게 최대한 많은 선물들을 지원 하기위해 관심 있는 기업, 단체 및 개인의 참여와 협력을 지속적으로 논의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평생 잊지 못할 실질적인 지원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홀로하의 송경애 대표는 말했다.

취준생 지원을 위한 억수리오형제 프로젝트는 가을에 진행 될 예정이며 향후 대상과 지역을 확대하며 정규 프로그램화할 계획이라고 한다.

최영경 기자 ykchoi@kmib.co.kr